print logo
  • Username:  
    Password:  

남아프리카 아이들의 삶을 통통 튀게 바꾸는 서커스 예술의 마법

 The Big Issue South Africa 26 September 2019

19년 전, 서커스 곡예사이자 스턴트맨이었던 브렌트 반 렌스버그(Brent van Rensburg) 와 공중그네 곡예사였던 그의 프랑스인 부인 로렌스 에스티브(Laurence Esteve)는 작은 꿈을 가지고 케이프타운에 왔다. 그들의 꿈은 서커스 예술이라는 매개를 통해 다양한 계층의 아이들이 어린 지도자로, 좋은 시민으로 그리고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홍보 대사들로 자랄 수 있게 재능 개발을 돕는 것이었다. 오늘날, 그들이 설립한 지프재프 서커스 학교는 이미 26회 이상의 국제 공연을 가졌으며 세계 곳곳에 후원자들이 있다. 또한 재적 학생수는 150명이 넘는다. (955 Words) - By Kimberly Yu and Manasa Tejeswini

Share

BI South Africa_Magic of circus art a trampoline for transforming young lives 1.

The Zip-Zap Circus School.Credit: The Big Issue SA/Zip-Zap Circus School

BI South Africa_Magic of circus art a trampoline for transforming young lives 2

Zip-Zap co-founder Brent van Rensburg (Portrait picture - Download to see full image).Credit: The Big Issue SA/Zip-Zap Circus School

BI South Africa_Magic of circus art a trampoline for transforming young lives 3

The Zip-Zap Circus School.Credit: The Big Issue SA/Zip-Zap Circus School


This content is only available to members (street press publications). Members can log in above to view full text.

 Other Language Versions

SNS logo
  • Website Design